피어선 명예회복과 대학운영정상화를 촉구하는 교수회 성명서

우리는 피어선선교정신으로 세워진 대학의 최근 20년간 학사행정농단을 더 이상 지켜볼 수 없다.

 대학의 사유화를 위해 설립자를 둔갑시킨 조기흥 명예총장의 잘못된 부정으로 얼룩친 사학의 현실에 참담함을 규탄하며  설립자 아더피어선의 명예회복과 그의 사명을 위해 다음과 같이 촉구한다.

현재 대학경영의 부실 책임을 마땅히 져야 하는 주역인 조기흥 명예총장은 독단과 전횡의 밀실행정 등 반민주적인 대학 운영의 근원적인 학사행정을 농단하며 대학재정의 부족을 외칠 뿐 대학구성원의 자긍심과 발전을 위한 재투자는커녕, 희생과 억압을 강요하며 뒤로는 아들 조상열을 기획조정본부장으로 앞세워 대학정책을 구실삼아 구조조정의 광풍을 불러일으키고 대학의 교권이 폭력적으로 짓밟히는 상황이 나날이 정도를 더해감에 있다.

20년간 독재적 밀실 야합학사행정은 불과 10여명의 교수들만을 번갈아 가며 교무위원의 주요보직으로 대학학사를 장악하고 일부교무위원은 20년간 기득권의 고착화로 학사문란 행위를 방조하고 은폐해 준 공범임을 자각하고 그 동안 가족 동반 단체해외여행에  교비를 낭비하며 온갖 아첨으로 누려온 권위주의적 탄압을 즉각 멈추어야 할 것이다.

조기흥은 총장으로서 맡은 직무를 공정히 수행해야 함에도 불구하고 각종 비리를 은폐 조작하여 일부 교직원에게 뒤집어 씌운 후 퇴직시키는 등 반 기독교적 만행을 저질렀다. 2013년 부정 비리에 대한 검찰조사에서 교수채용부정과 배임 횡령 그리고 부당한 부동산 거래 등 교비로 부동산 매입하여 사용하지도 않는 교사에 매년 수 천만원 세금이 지불되며 각종 수백억대 교육용 건축에 몰아주기식 수의계약으로 불법적 교비집행과 교육장비 구입에도 여러 가지 의혹과 문제가 있음이 지난 검찰조사에서 혐의가 밝혀졌지만 아무도 그 책임을 지지 않았다.

현재 명예총장은 5회에 걸쳐 연임한 총장직에 욕심을 버리지 않고 지금도 부당하게 총장의 대행역할을 하며 수 억대의 명예총장실 설치로 교비를 탕진하고 있다. 2016년 2월 학칙을 개정하여 스스로 총장에 준하는 대우를 받고 교비를 유용하고 있으며 3명의 자식들(조상열기획본부장 조경희총무처장 조혜경평생교육부원장)에게 세습하려 2016년 보직 직위를 발령하고 뒤에서 그들에게 비선실세를 행사하며 사학을 세습, 사유화하여 족벌비리 사학의 전형적인 추악한 모습은 이미 학내에서 천하가 다 아는 일이 되어 모든 교직원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대학 운영을 위한 의사결정의 민주성과 공정성 그리고 투명성을 보장하기 위해서 현행 사립학교법이 규정하고 있는 대학평의원회가 교수회의 선출로 구성되어야 하는 학칙에도 불구하고 이를 지키지 않았고 학칙에 형식적으로만 존재하는 기구로 전락시켜 대학평의원회 위원을 독단적으로 임명해서 대학견제의 유일한 기구를 거수기로 만들어 무력화시키고 있다. 또한 개방이사추천회에서 개방이사및 개방감사를 추천 받아 이사회를 구성해야 하는 규정도 지키지 않았고 인사발령은 측근들로만 부당하게 이루어 졌다.

우리대학의 교직원과 학생 구성원 모두는 이러한 대학운영에 소통부재와 직계가족으로 이루어진 친인척 교무위원으로 구성된 독재적 학사행정으로 이미 온 학교는 그들에 눈치를 보기에 급급하고 부정과 비리에 지쳐 희망을 잃어버리고 교육의 상아탑의 바른 정의는 사라져 점차 대학의 존엄한 가치가 죽어가고 있음을 비통한 심정으로 규탄한다.

더 이상 기대나 희망이 없음을 각성하고 그 책임을 져야 할 조기흥 명예총장일가와 그 측근들에게 피어선정신의 우리대학을 바로 세우기 위해 다음과 같이 촉구한다.

하나. 독단적 학사행정의 책임을 지고 명예총장일가는 직위에서 물러나고 측근 보직교수는 동반 사퇴하라.

둘. 검찰조사 및 감사결과를 공개하고 고발에 연루되어 있는 자들을 진상조사위원회를 가동하여 명명백백 관련 모든 책임자를 처벌하라.

셋. 모든 학칙 개정과 대학운영에 주요사항을 견제기구의 기능을 복구시키고 평교수들의 교수회를 합법적으로 정상화하라

이와 같이 우리 대학 교수구성원은 평택대학교가 지금이라도 이 사태와 대학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현 대학운영의 독단적이고 부실한 학사운영과 이를 묵인 방조한 재단이사회를 규탄하며 교수회 창립을 선언한다.

숭고한 피어선의 선교적 사명과 투명하고 깨끗한 대학으로서 이미지를 쇄신하고 민주적 의사소통과 합리적 학사운영의 정상화를 이루어 대학의 순기능이 정상화되도록 위 사항을 강력하게 촉구한다.

 

 

2017년 1월 16일

https://facebook.com/pumbiforum

Pierson Union Memorial Bible Institute(PUMBI) 명예회복운동

pumbi.net

평택대학교 교수회 설립 추진위원회 김경수 박종태 조현승

Comments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